자동차보험|운전자보험
자동차의 운행으로 인하여 발생한 제3자에게 끼친 손해 및 운전자 본인과 직계가족들의 피해까지도 보상해주는 보험입니다. 자동차손해배상보장법(자배법)에 따라 차를 소유하는 사람은 의무적으로 가입해야 하는 ‘책임보험’과 보험회사가 가입 및 인수여부를 서로의 뜻에 따라 임의로 결정할 수 있는 ‘종합보험(임의보험)’으로 구분할 수 있습니다.

 
가입시 유의사항
보험료 할인할증율을 확인해야 합니다
무사고 운전자에게 보험료를 할인해 주는 제도를 운영하고 있습니다. 과거에는 무사고 시 매년 10%씩 할인이 되어 최고 60%까지 할인율이 적용되었지만, 현재는 등급제로 변경되어 매년 무사고 시 등급을 상향 조정하는 방식이며, 할인은 동일하게 적용되고 있습니다. 반대로 사고를 보험으로 처리하는 경우에는 할인율보다 더 많은 할증률이 적용되고 할증기간도 3년입니다
운전자연령에 따라 특약을 선택해야 합니다
운전자의 연령에 따라 다양한 특약을 선택하여 가입할 수 있습니다. 즉 전 연령 또는 만 21세 이상부터 만 48세 이상까지 운전자의 연령에 맞게 가입할 수 있으나, 특히 연령이 만으로 계산된다는 점에 유의하여야 합니다
운전하는 사람을 고려해서 가입해야 합니다
특약을 선택함에 있어서 우선적으로 고려해야 하는 사항은 운전하는 사람의 연령과 범위입니다. 연령특약은 이미 위에서 설명 드렸고, 범위는 누구나 운전에서부터 가족(본인, 배우자, 자녀, 사위, 며느리, 장인, 장모)한정, 1인 한정까지 보험회사별로 다양하게 선택하실 수 있으므로 충분히 알아본 후 선택해야 합니다
자기차량손해 선택 시 자기 부담금을 활용해야 합니다
자기 차량이 파손되어 보험 처리하는 경우에 차량수리비 중 일부를 본인이 부담하는 제도로 0 또는 5만원에서부터 최고 50만원까지 계약자가 한가지를 선택할 수 있으며, 자기부담금이 커질수록 반대로 보험료는 저렴해집니다. 그러나, 자기부담금을 높게 선택할 경우 보험료가 저렴해지는 반면, 사고 시 차량수리비 중 본인이 부담해야 하는 금액이 많아진다는 점도 생각해야 합니다
가능하면 계약을 계속 유지해야 합니다
보험에 가입한 후 사고가 나지 않으면 보험료는 매년 일정비율씩 할인이 되지만 국내에 있으면서 일정기간 자동차 보험에 가입하지 않으면 기존의 계약에 연속되는 할인혜택을 받을 수 없게 됩니다. 또한 자동차를 소유한 사람이 책임 보험을 가입하지 않으면 과태료가 부과 되므로 반드시 자동차 보험 계약유지에 지속적인 주의와 관심이 필요합니다
외국에서의 보험가입 경력도 인정되므로 확인해야 합니다
외국에서 자동차 보험에 가입하신 경력이 있으시면 반드시 귀국할 때 가입증명서를 받으셔서 국내에 돌아와 자동차보험에 가입 시 제출하시면 경력을 인정 받을 수 있습니다. 또한 군대에서의 운전경력과 회사에서 운전직으로 근무한 경력도 가입경력으로 인정되므로 보험가입 시에 관련된 서류를 제출하면 할인혜택을 받으실 수 있습니다